Course Title

"White Snow upon a silver plate" - things that seem similar are actually completely different. Counselling is not just ordinary conversation. Something more important is happening. As we become more experience we see the difference.

Warm Up Exercises

- exercises finding people with various common experiences. We are enlivened by finding people with experience in common with ourselves. We are attracted to such people. This can affect the counselling process. What a client is eager to talk about with one therapist might not emerge with another therapist. 

Lecture including reflection on the demo session

- Initial remarks upon conditioning of the mind and upon object relations as a special case of the conditioning of the mind. We are all the time being influenced by the way we construe the objects, especially the people, around us.

- Reflections upon the counselling demonstration of yesterday.

(a) the client gave all necessary information, yet the therapist had not asked questions.

(b) the client clearly experienced many feelings but the therapist had not asked the client what he felt

(c) the client made progress in resolving a problem but the therapist gave no advice and did not engage in problem solving activity.

So what did the therapist do?

- First priority is to keep the primary object alive in the mind of the client.

- Keep track of secondary objects

- Keep track of clients energy level

- Notice detail and change in client's presentation

- Understand in the context of life tasks and the dilemmas and anguish (koan) they generate

- Allow your heart to be touched

- Allow the client to see how you are affected without losing your objectivity.

Therapist is touched by the position of the client specifically but does not lose objectivity since therapist also appreciates the position of other people in the scenario and also feels the client's situation as an instance of human life universally.

Question & Answer

We talked about how to develop empathy and the capacity for a heart connection by having a bigger perspective on life, by sudden awakenings of compassion, by getting psychologically alongside people and seeing into their world, by sensing the passion hidden behind the mask. We also looked at the transition from being in the therapy "bubble" - the safe space - and coming out into the conventional world - "When in Rome..." and also at having several different levels of awareness running at the same time such as having a central focus upon the person in front of one yet having a peripheral awareness of the dynamic of the whole group and, even, beyond that, a cosmic awareness of the universality of each situation. We talked about taking every opportunity to learn and expand one's familiarity with the many aspects of human life and trying to understand the motivations behind things. There is, for instance, no such thing as "mindless" violence: violence is always for a reason and the reason makes sense to the people who are being violent. We referred to the Boko Harem group and the fact that some of the young women "rescued" from kidnap have since gone back voluntarily to rejoin the group who captured them. We also referred to some of the situations described in the book Of Human Bondage by Somerset Maugham.

Names Exercise

A person's name is an important rupa which exerts and influence upon their life. We did an exercise of counselling in which the focal topic was this influence that the name had exercised in the life of the client. The exercise also allowed us to reflect upon the experience of being a counsellor.

Talk: Rupa

The term rupa is commonly translated as "form" which is a neutral term, but this is too weak a translation. The word rupa originally referred to an object of worship - hence Buddha-rupa. Extending this meaning to ordinary psychology we see that we "worship" many things - money, sex, chocolate and so on. Some of these things play a big part in our life while others are trivial. We take refuge in these things and trust them to help us what life is tough. Spiritual practice can be seen as substituting wholesome or holy rupas for the ordinary worldly ones. The holy rupas will not harm us whereas the worldly ones usually involve some harm. One's name is a powerful rupa. If one's name is spoken far away across a noisy room, one still hears it - one's ear pricks up. Although psychologically we might say that a person invests energy in the rupa and projects attachment on to it, the actual experience is more that of being seized by the rupa. In this sense Buddha talked about the world being on fire - one has to be careful not to get burnt. When one has been grabbed by a rupa it may take some effort to detach oneself.

We can see, therefore, that a life is conditioned by rupa and in the course of therapy the therapist gradually acquires a map of the significant rupas in the life of the client. It is by relating to these rupas that the therapist enters into empathy with the client and understands the configuration of his life.

Views: 296

Replies to This Discussion

Course One Day Two 20170808

 Translated into Korean by Jaesung Kim

김재성 번역

 

"White Snow upon a silver plate" - things that seem similar are actually completely different. Counselling is not just ordinary conversation. Something more important is happening. As we become more experience we see the difference.

"은 쟁반 위에 하얀 눈"- 비슷한 것처럼 보이는 것들인데 실제로 완전히 다릅니다. 상담은 일상적인 대화가 아닙니다. 뭔가 더 중요한 일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우리가 더 많은 경험이 될 때 우리는 그 차이를 봅니다.

 

Warm Up Exercises

- exercises finding people with various common experiences. We are enlivened by finding people with experience in common with ourselves. We are attracted to such people. This can affect the counselling process. What a client is eager to talk about with one therapist might not emerge with another therapist.

 

워밍업 실습

- 다양한 공통 경험을 가진 사람들을 찾는 연습. 우리는 자신과 공통된 경험을 가진 사람들을 찾음으로써 생기를 불어 넣습니다. 우리는 그런 사람들에게 매력을 느낍니다. 이것은 상담 과정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어떤 치료자와 상담하기를 원하는 내담자가 다른 치료자와는 이야기가 나누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Lecture including reflection on the demo session

- Initial remarks upon conditioning of the mind and upon object relations as a special case of the conditioning of the mind. We are all the time being influenced by the way we construe the objects, especially the people, around us.

- Reflections upon the counselling demonstration of yesterday.

(a) the client gave all necessary information, yet the therapist had not asked questions.

(b) the client clearly experienced many feelings but the therapist had not asked the client what he felt

(c) the client made progress in resolving a problem but the therapist gave no advice and did not engage in problem solving activity.

 

시연 세션에서의 강연을 포함한 강의

 

- 마음을 조건화 하고 마음의 조건화의 특수한 경우로서 대상관계에 대한 첫 번째 설명. 우리는 항상 우리 주변의 대상, 특히 사람들을 해석하는 방식에 의해 영향을 받습니다.

 

- 어제의 상담 시연에 대한 회고.

 

(a) 내담자가 필요한 모든 정보를 제공했지만 치료자는 질문을 하지 않았다.

 

(b) 내담자는 분명히 많은 감정을 경험했지만 치료자는 내담자에게 그가 무엇을 느꼈는지 물어 보지 않았다.

 

(c) 내담자가 문제 해결에 진전을 보였지만 치료자는 조언을 하지 않았고 문제 해결 활동에 관여하지 않았다.

 

So what did the therapist do?

- First priority is to keep the primary object alive in the mind of the client.

- Keep track of secondary objects

- Keep track of clients energy level

- Notice detail and change in client's presentation

- Understand in the context of life tasks and the dilemmas and anguish (koan) they generate

- Allow your heart to be touched

- Allow the client to see how you are affected without losing your objectivity.

 

Therapist is touched by the position of the client specifically but does not lose objectivity since therapist also appreciates the position of other people in the scenario and also feels the client's situation as an instance of human life universally.

 

그래서 치료자는 무엇을 했습니까?

- 최우선 과제는 내담자의 마음속에서 살아있는 중요 대상을 유지하는 것입니다.

- 2차적 대상을 계속 추적하십시오.

- 내담자의 에너지 수준을 계속 추적하십시오.

- 섬세한 사항과 내담자의 설명의 변화를 알아차리십시오.

- 삶의 맥락속에서 그들이 만들어낸 과업들, 딜레마, 고뇌 (공안 koan)에 대한 이해하십시오.

- 당신의 가슴이 감동받도록 허용하십시오.

- 당신의 객관성을 잃지 않고 내담자가 당신이 느끼는 방식을 볼 수 있도록 하십시오.

 

치료자는 시나리오 속의 다른 사람들의 입장을 높이 평가하기 때문에, 치료자는 자신의 객관성을 잃지 않지만 특히 내담자의 위치에 의해 감명을 받습니다. 그리고 내담자의 상황을 보편적으로 인간의 삶의 실례로 느낍니다.

 

Question & Answer

We talked about how to develop empathy and the capacity for a heart connection by having a bigger perspective on life, by sudden awakenings of compassion, by getting psychologically alongside people and seeing into their world, by sensing the passion hidden behind the mask. We also looked at the transition from being in the therapy "bubble" - the safe space - and coming out into the conventional world - "When in Rome..." and also at having several different levels of awareness running at the same time such as having a central focus upon the person in front of one yet having a peripheral awareness of the dynamic of the whole group and, even, beyond that, a cosmic awareness of the universality of each situation. We talked about taking every opportunity to learn and expand one's familiarity with the many aspects of human life and trying to understand the motivations behind things. There is, for instance, no such thing as "mindless" violence: violence is always for a reason and the reason makes sense to the people who are being violent. We referred to the Boko Harem group and the fact that some of the young women "rescued" from kidnap have since gone back voluntarily to rejoin the group who captured them. We also referred to some of the situations described in the book Of Human Bondage by Somerset Maugham.

 

질문 답변

우리는 삶에 대한 더 큰 시각에 의해, 갑작스러운 자비심의 깨달음에 의해, 사람들과 심리적으로 함께하는 것에 의해 그리고 그들의 세상 속을 바라봄에 의해, 가면 뒤에 숨겨진 열정을 느낌에 의해 가슴의 연결을 위한 공감과 능력을 개발하는 방법에 대해 이야기했습니다.

우리는 치료 "버블"(안전한 공간)속에 있는 존재로부터의 변화와 관습적인 세계 “로마에 가면 ... ”속으로 들어감, 전체 그룹의 역동성에 대한 주변적인 자각을 하고 있는 사람 앞에서 그 사람을 향해 중점적으로 초점을 두는 것과 동시에 작동하는 여러 단계들의 자각을 가지고 있음을 보았습니다. 또한 그것을 넘어서 각 상황의 보편성에 대한 우주적 자각도 보았습니다.

우리는 모든 기회를 인간의 삶의 다양한 측면에 익숙해지는 것을 배우고 확장시키기 위해 선택하는 것과 사물(things)의 배경에 있는 동기를 이해하려고 애쓰는 것에 대해 이야기했습니다. 예를 들어, "마음 없는" 폭력 같은 것은 없습니다. 폭력은 항상 이유가 있으며, 그 이유는 폭력적인 사람들에게 의미가 있습니다. 우리는 보코하렘 (Boko Harem) 그룹에 대해 이야기 했는데, 젊은 여성 중 일부는 납치로부터 구출되었는데, 자발적으로 그들을 납치한 그룹에 다시 되돌아 갔다는 사실을 언급했습니다. 우리는 또한 서머셋 모엄Somerset Maugham의 인간의 속박The Human Bondage이라는 책에 묘사된 몇 가지 상황을 언급했습니다.

<adding, 추가> 

Names Exercise

A person's name is an important rupa which exerts and influence upon their life. We did an exercise of counselling in which the focal topic was this influence that the name had exercised in the life of the client. The exercise also allowed us to reflect upon the experience of being a counsellor.

이름 연습

사람의 이름은 그 사람의 삶에 힘을 발휘하고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루빠입니다. 우리는 상담 실습을 했는데, 그 실습에서 초점의 주제는 내담자의 삶에서 그 이름이 행사한 영향력이었습니다. 이 실습을 통해 우리는 상담자가 된 경험을 돌아볼 수 있었습니다.

 

Talk: Rupa

 

The term rupa is commonly translated as "form" which is a neutral term, but this is too weak a translation. The word rupa originally referred to an object of worship - hence Buddha-rupa. Extending this meaning to ordinary psychology we see that we "worship" many things - money, sex, chocolate and so on. Some of these things play a big part in our life while others are trivial. We take refuge in these things and trust them to help us what life is tough. Spiritual practice can be seen as substituting wholesome or holy rupas for the ordinary worldly ones. The holy rupas will not harm us whereas the worldly ones usually involve some harm. One's name is a powerful rupa. If one's name is spoken far away across a noisy room, one still hears it - one's ear pricks up. Although psychologically we might say that a person invests energy in the rupa and projects attachment on to it, the actual experience is more that of being seized by the rupa. In this sense Buddha talked about the world being on fire - one has to be careful not to get burnt. When one has been grabbed by a rupa it may take some effort to detach oneself.

 

We can see, therefore, that a life is conditioned by rupa and in the course of therapy the therapist gradually acquires a map of the significant rupas in the life of the client. It is by relating to these rupas that the therapist enters into empathy with the client and understands the configuration of his life.

 

토크 : 루빠

루빠라는 용어는 일반적으로 중립 용어인 "형태"으로 번역되지만 이는 너무 약한 번역입니다. 루빠rupa라는 단어는 원래 숭배 대상을 언급했했습니다 – 붓다 루빠Buddha-rupa. 이 의미를 일상적 심리학으로 확장시키면 돈, 성, 초콜릿 등 많은 것들을 우리가 "숭배"한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이 중 일부는 우리 인생에서 큰 역할을 하지만 다른 것들은 사소한 것입니다. 우리는 이러한 일을 피난처로 삼으며 힘든 삶을 도와주리라 신뢰하고 있습니다. 영적인 수련은 평범한 세속적 인 루빠들을 온전하거나 성스런 루빠들로 대체하는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성스런 루빠는 우리를 해치지 않을 것이고 세속적인 루빠는 보통 어느 정도 해가 될 것입니다. 이름은 강력한 루빠입니다. 시끄러운 방 건너편에서 누군가 자신의 이름을 멀리서 말하면, 그 사람은 그 소리를 듣습니다. 비록 심리적으로 우리는 루빠에 에너지를 투자하고 거기에 집착하고 있다고 말할 수 있지만, 실제 경험은 루빠에 의해 사로잡힌다고 말하는 것이 더 낫습니다. 이런 의미에서 붓다는 세상이 불타고 있다고 이야기했습니다(*상윳따 니까야 「불타오름경」 S35:28 참조). 불에 타지 않도록 조심해야합니다. 루빠에 의해 붙잡혔을 때, 그것에서 벗어 내려면 어는 정도의 노력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We can see, therefore, that a life is conditioned by rupa and in the course of therapy the therapist gradually acquires a map of the significant rupas in the life of the client. It is by relating to these rupas that the therapist enters into empathy with the client and understands the configuration of his life.

 

그러므로 우리는 삶이 루빠에 의해 조건 지어짐을 볼 수 있으며, 치료자는 치료과정에서 점차로 내담자의 삶에서 중요한 루빠들의 지도를 얻습니다. 치료자가 내담자와 공감속으로 들어가며, 그의 삶의 모습을 이해하는 것은 이러한 루빠와 관련되어 있습니다.

 

* 불타오름경 (S35:28)

Aditta-sutta

1. 이와 같이 냐는 들었다. 한때 세존께서는 비구 승가와 함께 가야에서 가야시사에 머무셨다

2. 거기서 세존께서는 “비구들이여"라고 비구들을 불러서 말씀하셨다.

3. “비구들이여, 일체는 불타오르고 있다. 비구들이여, 그러면 어떤 일체가 불타오르고 있는가?

눈은 불타오르고 있다. 형색은 불타오르고 있다. 눈의 알음알이는 불타오르고 있다. 눈의 감각접촉은 불타오르고 있다. 눈의 감각접촉을 조건으로 하여 일어나는 즐겁거나 괴롭거나 괴롭지도 즐겁지도 않은 느낌은 불타오르고 있다. 그러면 무엇에 의해서 불타오르고 있는가? 탐욕과 성냄과 어리석음으로 불타오르고 있다. 태어남과 늙음 · 죽음과 근심 • 탄식 · 육체적 고통 · 정신적 고통 · 절망으로 불타오르고 있다고 나는 말한다.

귀는 …소리는 …귀의 알음왈이는 ... 귀의 감각접촉은 …느낌은 .. .

코는 ... 냄새는…코의 알음일이는…코의 감각접촉은…느낌은 .. .혀는 …맛은 .. . 혀의 알음일이는 …혀의 감각접촉은 …느낌은 ·

몸은 ... 감촉은 ... 몸의 알음알이는 …몸의 감각접촉은 …느낌은 ...

마노[意]는 불타오르고 있다 ... [마노의 대상인] 법은 불타오르고 있다. 마노의 알음알이는 불타오르고 있다. 마노의 감각접촉은 불타오르고 있다. 마노의 감각접촉을 조건으로 하여 일어나는 즐겁거나 괴롭거나 괴롭지도 즐겁지도 않은 느낌은 불타오르고 있다.

그러면 무엇에 의해서 불타오르고 있는가? 탐욕과 성냄과 어리석음으로 불타오르고 있다. 태어남과 늙음 · 죽음과 근심 · 탄식 · 육체적 고통 · 정신적 고통 · 절망으로 불타오르고 있다고 나는 말한다.

4. “비구들이여, 이렇게 보는 잘 배운 성스러운 제자는 눈에 대해서도 염오하고 형색에 대해서도 염오하고 눈의 알음알이에 대해서도 염오하고 눈의 감각접촉에 대해서도 염오하고 눈의 감각접촉을 조건으로 하여 일어나는 즐겁거나 괴롭거나 괴롭지도 즐겁지도 않은 느낌에 대해서도 염오한다.

귀에 대해서도 ... 소리에 대해서도 … 귀의 알음알이에 대해서도... 귀의 감각접촉에 대해서도 … 느낌에 대해서도 ...코에 대해서도 .. 냄새에 대해서도 … 코의 알음알이에 대해서도 ... 코의 감각접촉에 대해서도 … 느낌에 대해서도 ...혀에 대해서도 … 맛에 대해서도 ... 혀의 알음알이에 대해서도 ...혀의 감각접촉에 대해서도 … 느낌에 대해서도 ...몸에 대해서도 ... 감촉에 대해서도 … 몸의 알음알이에 대해서도... 몸의 감각접촉에 대해서도 … 느낌에 대해서도 ...마노[意]에 대해서도 염오하고 [마노의 대상인] 법에 대해서도 염오하고 마노의 알음알이에 대해서도 염오하고 마노의 감각접촉에 대해서도 염오하고 마노의 감각접촉을 조건으로 하여 일어나는 즐겁거나 괴롭거나 괴롭지도 즐겁지도 않은 느낌에 대해서도 염오한다."

5 “염오하면서 탐욕이 빛바래고 탐욕이 빛바래기 때문에 해탈한다. 해탈하면 해탈했다는 지혜가 있다. ‘태어남은 다했다. 청정범행(梵行)은 성취되었다. 할 일을 다 해 마쳤다. 다시는 어떤 존재로도 돌아오지 않을 것이다.’라고 꿰뚫어 안다."

6 세존께서는 이렇게 말씀하셨다. 그 비구들은 흡족한 마음으로 세존의 말씀을 크게 기뻐하였다.

이 상세한 설명[授記]이 설해졌을 때 그 비구 승가는 취착이 없어져서 번뇌들로부터 마음이 해탈하였다.

(각묵스님 역, <상윳따 니까야> 4권, pp. 120-123)

 

p. 121 각주 33) 본경은 부처님께서 행하신 세 번째 설법이라고 『율장』 의 『대품 (Vin.i.34-35)은 기록하고 있다 「대품」에 의하면 본경은 엉킨 머리 수행자(jātila)들 이있던 가섭 삼형제의 제자들이었다가 가섭 삼형제와 함께 부처님 제자가 된 1000명의 비구들에게 설하신 가르침이다. 이들은 부처님의 제자가 되기 전에 불에 제사를 지내던 자들이었기 때문에 여기서 일체가 불타오르고 있다는 세존의 말씀은 각별한 의미가 있다. 그들에 얽힌 자세한 이야기는 율장 대품 (Vin.i.24-34) 에 나타난다. 가섭 삼형제에 대해서는 앙굿따라 니까야 하나의 모음 (A 1:14:4-6) 의 주해를 참조할 것. 

RSS

Events

ITZI Conference 2019

Subscribe to ITZI Conference Newsletter

* indicates required

Blog Posts

Night Sky

Posted by Tineke Osterloh on November 19, 2020 at 0:20 0 Comments

Gentleness

Posted by Tineke Osterloh on November 17, 2020 at 21:11 0 Comments

© 2020   Created by David Brazier.   Powered by

Badges  |  Report an Issue  |  Terms of Service